이글루스 3일차 - 장점과 단점 정리 by Estoque

어떤 분이 소통벨리에 올려보라고 권하셔서 한번 올려봅니다. 운영자가 직접 답변을 해준다니... 놀랍네요. 이젠 공지글에 답글도 안 달아주는 티스토리랑 매우 대조 되는군요 -ㅅ-;

이글루스 3일차 입니다. 타 블로그 서비스(특히 티스토리)를 사용하다가 이글루스를 쓰면서 느낀 점을 소상히 적어보도록 하겠습니다. 

장점


-사진이 원래 사이즈로 올라간다. 

네이버 블로그는 사진을 올리면 사이즈에 맞게 축소는 물론, 화질을 강제 열화시키는 병크가 있습니다. 다행이 이글루스는 그런건 없네요. 

-robots.txt 수정이 가능하다.

네이버나 다음 블로그는 절대 불가능하며, 네이버 블로그는 구글 같은 외부 검색 조차 차단합니다. (검색엔진 등록이 아무 소용 없습니다. 네이버가 고의적으로 외부 크롤링을 차단합니다.) 티스토리 마저도 robot.txt는 수정하지 못하게 되어있기 때문에 구글이나 빙에서 제공하는 별도의 메타태그를 넣어 검색엔진의 크롤링이 가능하게 만들어줘야 합니다. 

-툴바의 기능이 좋다. 

사실 티스토리 처럼 거의 쓸모없는 장식 수준에 툴바가 아닌것은 마음에 듭니다. 게다가 커스텀 설정이 가능하여, 원하는 메뉴를 띄울수 있다는것은 큰 장점입니다. 

- 링크 새글을 간단하게 볼수 있다. 
티스토리에서 링크 블로그 새글 보려면 관리> 링크> 해당사용자 이름 클릭 해야 보입니다. 오죽하면 티스토리 블로거 분들이 링크 새글을 자동으로 띄워주는 플러그인을 개발하게 만드는지... -_- (모두를 개발자로 만드는 샨새교) 그에 비해 이글루스는 이글루스 메인 화면에서도 새글 알림이 보이고 툴바에서도 간단하게 확인 가능합니다. 확실히 커뮤니티 기능은 이글루스가 티스토리에 비해서 넘사벽으로 좋습니다. 

- 마이리더 기능은 참 마음에 든다.

타 블로그의 새글이나 댓글, 그리고 답글 상황을 간단하게 확인 가능합니다. 게다가 툴바를 통해서 알림까지 주는 기능은 정말 좋네요.

-검색 결과에 섬네일이 뜬다.
티스토리에서 섬네일 띄우려면 다른 유저분이 만드신 플러그인을 깔아서 사진을 끌어오거나 자신이 자바스크립트로 프로그래밍해서 사진을 끌어와야 합니다. -_-; 사소한건데 정말 수정안하는 티스토리의 병신같은 점이죠.

-통계가 상세하다

개설일, 포스트 개수, 페이지 뷰등 티스토리보다도 더 상세한 통계를 제공합니다. 그래프로 상세히 나타내 주는 점은 거의 네이버 블로그와 맞먹습니다. 사실 티스토리 같은경우에는 구글 사이트 통계 스크립트로 더 상세하게 수집이 가능하지만 댓글 같은것은 통계데이터를 구할수가 없습니다. 

-포토로그가 따로 존재한다.

티스토리 사용하면서 제일 짜증나는것중 하나인데요, 전용 갤러리를 만들어 달라고 유저들이 오랫동안 요청을 해도 절대 말안듣습니다. 근데 요번에 모바일웹 개편하면서 모바일 용 갤러리는 또 신설했더군요. PC용은 안해주고 모바일 용은 해주고.. 에이 빌어먹을. 그런데 비해서 포토로그가 따로있는 이글루스는 참 괜찮은것 같습니다. 

-모바일용 아이콘 생성이 가능하다. 

티스토리는 아이폰용 홈화면 아이콘을 별도로 헤더 단에서 지정해줘야 합니다.

- 스킨 버전 기능 

파일을 수정할때마다 0.01씩 버전이 올라갑니다. 되게 독특한 기능중 하나인데요, 꽤 마음에 듭니다. 

-사이드 바 위젯마다 별도의 클래스 부여와 스타일 지정이 가능하다. 

이건 장점이라하기도 뭐한데, 그냥 좀 편한 기능입니다. 사이드바 위젯 같은경우에는 대부분 인라인 스타일 넣는데 익숙하긴 한데, 이런 발상은 생각지도 못 한것이네요. 

-벨리에서 비슷한 주제의 글을 모아서 빠르게 볼수 있다. 

티스토리도 주제별 새글이라는 기능을 제공하지만 이슈, 사진, 여행, 음식, 리뷰, IT, 스포츠 밖에 없습니다. 나머지는 태그를 아무리 싸질러도 올라가지 않아요. 그래서 별로 주제에 관련 없는 글임에도 이슈나 스포츠등 상관없는 태그를 달고 발행하는 일이 빈번합니다. -_-; 이미 주제 분류는 무용지물이 된지 오래... 그에 비해서 이글루스는 다양한 주제에 대해서 글을 모아볼수 있어서 좋네요. 누가보면 티스토리는 역마살끼어 쳐묵쳐묵하고 사진이나찍는 IT오타쿠에 뱃대지에 기름끼어서 축구만 보는 사람들만 가득한줄 알겠내.

단점.


-스킨의 header를 수정못한다. 

이것 때문에 제 인생이 300% 피곤해졌습니다. CSS 업로드도 안되니 전부다 @import로 끌어다 쓰는 개 삽질을 해야하네요.
YSlow 권고사항에 @import는 되게 낮게 점수를 주는걸 감안하면... 지금 제 스킨에는 @import가 5개나 쓰였으니 0점이네요 ㅋㅋ

-위젯등록도 허락맡고 해야 된다.

대부분의 외부위젯이 스크립트 기반입니다. 어이없게도 스크립트 기반 위젯을 쓰고 싶으면 허락을 받으라고 하는군요. 광고 위젯 때문에 좀비 블로그가 어쩌고 하는데, 솔직히 그정도는 유저가 알아서 판단할 문제 같습니다만... -ㅅ-  그렇게 따지면 구글 블로거나 티스토리는 위젯 코드에 제한이 없는데 도대체 무슨 깡으로 그러는걸까요? 수익에 환장한 블로거라면 광고 위젯으로 도배를 할수는 있지만 그걸 블로그 서비스 업체에서 뭐라 할 사항은 아닌것 같습니다. 좀비 블로그라고 해봤자 엔하위키처럼 트래픽 유발도 아닐 뿐더러 악성코드 유포밖에 안하는데... 요즘 크롬쓰는 분들은 그런 영향 안 받습니다. 물론 IE 쓰는 사람들은 자신의 컴퓨터가 좀비로 탈바꿈 하겠지만...

- 블로그 쓰려면 본인인증 해야됨 근데 그 본인인증조차 제대로 안됨

전 주로 맥을씁니다. 맥에서 본인인증 하려고하니 아예 안됩니다. 5번 시도 했는데 전부 인식 불가더군요. 아니 SI로 싸놓은 거대한 똥인 나이스도 맥에서 잘돌아가는데 이글루스 인증은 왜 안되는건지? 결국 윈도우 켜서 인증 받았습니다. -_-

- 다중 OS 지원이 부족하다

리눅스나 매킨토시에서 블로그가 이상한 병크를 터뜨릴때가 많습니다. 윈도유저 말고도 다른 OS 유저도 배려좀 해주세요.

- 사진이 깨진다. 

정말 병크 제대로 터뜨리는 부분입니다. 참 웃긴건 윈도에서 올리다가 깨진 사진은 윈도에서도 깨지고 매킨토시에서도 깨집니다. 근데 매킨토시에서 올린사진은 윈도에서 간헐적으로 깨지는데 비해 맥에서는 멀쩡하게 뜹니다. 사실 맥에서 업로드한 사진은 한번도 깨진적이 없습니다. 참 지랄 같은 버그네요. 포토로그도 따로 있고 사진올리기 좋은줄알았더니 무슨 네이버 블로그보다도 더 못한 수준입니다. -_- 포스팅은 매킨토시에서, 블로그 관리는 윈도에서 해야하는 엽기적인 블로그 이군요. 아예 네이버 처럼 맥에서는 화면이 박살나서 쓰질 못하게 하던가... (친절한 네이버)

-사진 업로드 개수제한이 너무적다

아무리 못해도 동시 업로드 50개 정도는 해줘야 되는거 아닌가요? 사진 좀 올리려니 노가다 쩝니다. 

- 스킨 제작이 힘들다. 

이건 이전글(http://est0que.egloos.com/194698)에서 아주 상세하게 설명했으니 패스.

- CSS 수정이 힘들다

스킨의 특정부분에서는 !important 태그를 사용하는 병크를 터뜨려 놓았더군요. 이건 뭐 수정하지 말라는건가요? -_-

-XHTML Strict 기반이다. 

아니 Strict라면 Strict라고 명기를 좀 해놓으세요 -_- 자꾸 코드 짝이 안맞다고 오류가 뜨니까 마크업이 잘 못 된줄 알고 계속 체크해봤잖아요 -_- 

- 본문 영역에 위젯 달기가 불편하다.

일단 와이드 위젯이 맨위나 맨 아래중 하나만 쓰게 되는 희안한 구조를 가지고 있기 때문에 사이드바 요소를 여러개 다는 삽질을 해야합니다.

- 모바일 페이지 끄기가 안된다.

사실 티스토리도 7월경부터 지원하기 시작한 기능입니다. 현재 제 블로그 스킨 같이 반응형 레이아웃으로 모바일 부터 PC 까지 전부 지원하는 블로그는 모바일 페이지가 따로 필요없는데 강제로 모바일 페이지를 사용하게 하는 점은 불편합니다. 

-포토로그 스킨 제작이 안된다.

블로그는 스킨을 마음대로 변경할수 있지만 포토로그 스킨은 변경이 불가능합니다. 상당히 아쉽습니다. 

-에디터사용이 불편하고 기능이 매우 부족하다. 

기본적인 표 편집이나 수식 입력조차 지원하지 않는것은 큰 단점입니다. 더불어 특수문자 입력이나 기호 입력, 접기 펼치기 기능도 없습니다. hr도 에디터에서 추가가 불가능하며, 주석이나 첨자기능도 없습니다. 그리고 줄간격도 지원하지 않습니다. 

- 서식 지원이 없다.

티스토리는 자신이 쓰는 서식을 만들어서 사용할 수 있습니다. 서식 덕분에 비슷한 형식의 포스팅을 처음부터 다시 입력하지 않아도 되는데 그런 기능이 없어서 아쉽습니다. 

-iframe을 지원하지 않는다.

유튜브다 비미오, 데일리모션, 사운드 클라우드 같은 멀티미디어 서비스들은 모바일에서 재생도 용이하게 하기 위해서 iframe을 지원합니다. iframe대신 embed나 object로 넣으면 모바일 페이지에서는 볼수가 없으니 개선을 해주면 좋겠내요.

이건 단점이라기 보다는 이해안가는 사항들입니다.


로그인 사용자한테만 검색난이 보이는것은 정상인가요?

바라는 점


단축키좀 넣어주세요. 티스토리 같은경우에는 q누르면 관리, a는 다음글 s는 이전글 같이 단축키가 있어서 상당히 편합니다. 이글루스도 단축키가 있으면 좋겠내요. 





덧글

  • 소통이 2014/01/07 10:45 #

    안녕하세요. 소통이 입니다! 우선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

    이글루스 서비스의 장점과 단점을 상세히 적어서 소통밸리로 보내주셔서 감사합니다.

    장점은 더욱 좋게 만들고 단점을 보완해가는 올 한해가 되도록 열심히 노력하겠습니다.

    특히 올해는 모바일, 디자인 및 스킨, 에디터, 인증개선 등을 중점적으로 진행할 예정이니 지켜봐주세요.

    로그인 사용자에게만 검색창이 보이는것은 아니고 이렇게 설정하시면 됩니다.
    [스킨에디터 > 템플릿변경 > 사이드바영역 > 검색 > 방문자 검색 허용함 > 적용 > 바로적용]

    감사합니다. 즐거운 하루 되세요^^
  • Estoque 2014/01/08 09:25 #

    답변 감사합니다. 확실히 다른 블로그 서비스 보다 노력하는게 많이 보여서 꾸준히 응원하도록 하겠습니다. ^^

    다른 업체들도 이글루스를 보고 자극 좀 받았으면 좋겠내요 ㅎㅎ
※ 로그인 사용자만 덧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

최근 포토로그